안내

서기 800년 경, 아마사기 하야오라는 호족이 아마사기산(현재의 다카시로산)에 살았을 때 근방을 통치했는데 사카노우에노 다무라마로와 싸우다 죽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.
가메다번을 현대에 되살린 사적보존전승 마을 ‘아마사기무라’는 오랜 역사의 인연으로 인해 붙여진 이름입니다.

‘연회장’과 ‘다실’에서 연회, 회식 및 단체 손님도 받고 있습니다. 또한 고비직물 짜기 체험과 시식 체험 예약도 받고 있습니다.

공중 촬영 동영상

최신 정보